상단여백
HOME 사회
[하남] 하남·강동 지하철 9호선 공동 대책위 ‘발족’상생 발전 협약식(MOU) 개최 및 서명운동 돌입

'미사강변시민연합'과 '강동구 지하철 9호선 연장 고덕비즈밸리 유치위원회' 상호 협력

[하남] 하남시 미사강변시민연합(대표 박여동)과 강동구 지하철 9호선 연장 비즈밸리 유치위원회(대표 김추경)는 지난 5일 하남시청 상황실에서 이현재 하남시장이 참관한 가운데 하남시와 강동구의 상생발전을 위해 ‘하남-강동 지하철 9호선 현안문제 공동대책위원회’를 발족했다.

이를 위해 상생발전 협약(MOU)을 체결하고 지하철 9호선 강동구 신강일역(가칭)에서 하남시 신미사역(가칭) 구간의 조기 착공 및 개통과 신미사역 급행 및 일반역 설치에 관해 상호 협력할 것을 합의했다.

두 시민단체는 강동-하남 지하철 9호선 현안문제 공동 대책위원회 결성 이후 하남시민과 강동구민의 염원을 모아 서명운동에 돌입하기로 했으며 경기도와 서울특별시 관계 기관, 국회의원, 도·시·구의원 등 정치인들에게 현안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지속적으로 당부할 계획이다.

한편, 지하철 9호선 5단계 구간인 ‘강동-하남-남양주선’의 ‘강동-하남’ 구간은 2016년 제3차 국가철도망계획 조건부 승인 노선으로서, 고덕/강일지구, 미사보금자리지구가 이미 완성되어 예타 통과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으며, 한강 도강 및 지하 경정비창 설치에 따른 공사 지연이 예상되어 회차선 설치 및 조기 개통이 절실한 상황이다.

또한 공동 대책위원회는 기후 위기의 가장 효과적인 해소 방안인 대중교통 이용 확대와 동부 수도권의 도로 교통량 감소를 위해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ㅗㄷㄴㅅ 2024-07-10 00:50:40

    그냥 세금으로 집값올리느라 정신없구나
    서울ㅇㅣ 직장이면 서울에 살아야지
    세수는 부족하고 해달라는 곳은 많고
    가계부채 천구백조
    국기부채 좁게봐서 천이백조
    지자체 공사 부채는 모르겟고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