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하남] 천현동 꿈나무공원 지하 공영주차장 임시 개방총 110면 규모...천현동 만연한 주차난 해소 기대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하남시(시장 이현재)가 천현동에 만연한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17일부터 천현동 꿈나무공원 공영주차장(천현동 615번지 일원)을 임시 개방한다고 밝혔다.

천현동 꿈나무공원 공영주차장은 도시계획시설 중복결정을 통해 조성한 지하부 주차장으로, 총 사업비 119억원을 들여 연면적 4,018㎡, 지하 1~2층 규모로 전체 110면(일반형 주차면 60면, 확장 주차면 35면, 경차 주차면 11면, 장애인 주차면 4면)으로 조성됐다.

아울러 천현동 꿈나무공원 지상부에는 새로운 식목(관목, 조화류 등)을 어우러지게 식재해 아름다운 경관을 조성하고, 주민편의 시설(벤치와 파고라, 운동기구, 자전거 거치대 및 공중화장실 등)을 설치해 주민의 생활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천현동 꿈나무공원 공영주차장은 무료로 운영되는 시범 운영기간(5월 17일~7월 30일)을 거쳐 유료로 전환될 예정이다.

이현재 시장은 “하남시는 부지가 부족한 천현동의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공원부지의 활용도를 높여 꿈나무공원 공영주차장을 조성했다”라며 “이번 주차장 개방에 따라 주차난 및 불법 주정차 문제가 완화돼 보행자의 통행 위험성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지상 어린이공원 공간은 주민들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재조성 천현동 주민들의 만남의 장이자 지역의 새로운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