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단신
[여주] 여주도자기사업협동조합과 간담회 개최이충우 시장 “도자기의 고장 여주시가 지속되도록 지원 아끼지 않겠다”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여주시는 지난 9일 여주시청 상황실에서 여주도자기사업협동조합(이사장 피재성, 이하 조합)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제17대 피재성 조합 이사장과 이사 및 감사진을 비롯해 여주시에서 활동하는 도예관련 단체 회장(도예명장회, 전통도예협회, 화인회, 생활도자기협회, 여주도자발전협의회)등 총 15명이 참석했다.

또한 이충우 시장과 함께 세종문화관광재단(이사장 이순열, 이하 재단)과 여주시 관계부서(관광체육과, 문화예술과)의 관계자들이 자리했다.

지난 2월 23일 조합 총회를 통해 선출된 피재성 이사장과 새롭게 구성된 조합의 이사회는 조합원의 권익향상과 여주시 도자산업의 변화와 혁신을 목표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사회 구성 후 처음 가진 이번 간담회에서도 이러한 조합의 의지를 피력하며 여주시와 재단이 함께하기를 바란다는 희망을 전했다.

또한, 제36회 여주도자기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각종 부스운영, 축제홍보 등 도예인이 앞장서서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구체적인 실무협의를 통해 협력을 다져갈 것을 약속했다.

이충우 시장은 “여주도자기사업협동조합은 여주시 도예인을 대표하는 단체이며, 도예인들이 조합을 중심으로 한목소리를 낼 수 있어야 한다.”며, “여주시와 재단은 늘 조합의 의견에 귀 기울이며 도자기의 고장 여주시가 지속될 수 있게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간담회 소감을 전했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