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하남] 강병덕, 총선 출마 본격 행보강병덕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상임운영위원, 하남시 회의 개최

강 위원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상임위원으로서 정치 혁신 목소리 이끌 것”
강성삼 현 하남시의회 의장, 방미숙 전 하남시의회 의장, 김은영 전 시의원 등 참석

▲ 더불어민주당 혁신기구 `더민주전국혁신회의`의 상임운영위원인 강병덕 현)정책위부의장이 지난 22일 하남시 회의를 개최했다. ⓒ동부교차로저널 ©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더불어민주당 혁신기구 `더민주전국혁신회의`의 상임운영위원인 강병덕 현)정책위부의장이 지난 22일 하남시 회의를 개최했다.

하남시의 `더민주전국혁신회의`는 강병덕 상임운영위원을 중심으로 더불어민주당 전·현직 정치인과 원외인사들로 조직되어 현재 10여 명의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운영위원이 활동하고 있다.

이날 회의도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운영위원인 강성삼 하남시의장, 방미숙 전)하남시의장, 김은영 전)시의원 등 하남시 지역 정치인과 다양한 분야의 활동가들이 참석해 지역 정치 혁신에 대한 활발한 토론을 이어갔다.

회의를 주관한 강병덕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상임운영위원은 모두발언을 통해 “더민주혁신회의는 정치적 유불리나 개인의 이익을 떠나 오로지 총선 승리를 위해 더불어민주당의 혁신을 이끌 기구”라며 “이를 위해 그동안 목소리를 내지 못했던 지역 현안들을 면밀하게 재검증하고 필요한 조치를 강력하게 실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운영위원인 강성삼 의장은 “그간 하남시에서는 단체장의 인사 문제를 포함해 여러 의혹과 사건, 사고들이 적지 않았음에도 민주당의 목소리가 조금 부족하지 않았나 생각한다”며 “그런 점에서 더민주전국혁신회의가 지지자들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스피커로 거침없이 활약하기를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김은영 전)시의원도 “더민주전국혁신회의가 더불어민주당 당원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면서, 당원들의 의견과 요구가 지역 정치에 반영될 수 있도록 구심점이 되어 주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더민주전국혁신회의는 전국단위 혁신 조직으로 지역위원장 및 당직자, 청와대·지방정부 및 지방의회 출신 인사를 비롯해 법조계, 학계, 문화예술계, 언론계 등 다양한 분야의 인사들이 참여 중인 친명계 원외조직으로 하남시는 강병덕 현)정책위부의장이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상임운영위원을 맡아 본격적인 활동에 나서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