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가 24시
[하남] 이창근 위원장, 최종윤 의원에게 공동토론회 제안‘서울~양평 간 고속도로 백지화’ 관련 해결점 모색
이창근 국민의힘 하남시당협위원장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국민의힘 하남당협 이창근 위원장은 교산신도시 광역교통개선 대책의 일환인 서울~양평 간 고속도로 논란과 관련해 하남시 피해가 없도록 적극적인 대안 마련과 해결점 모색을 위한 양당 공동토론회 개최를 제안한다고 14일 밝혔다.

하남당협 이창근 위원장은 “최근 논란이 된 서울~양평고속도로 문제가 궁극적으로 양평군민은 물론 하남시민들의 편익을 해치는 방향으로 가서는 절대 안 된다"고 밝혔다.

아울러 교산신도시 기업이전 대책부지의 중요한 진출입로 활용될 양방향 상산곡IC 또한 서울~양평 고속도로가 무산될 경우 자동적으로 없어지는 것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했다.

이에 따라 이창근 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이 '고속도로 게이트'를 운운하며 정치공세 일변도로 나가는 것에 대해 이것은 양평군민과 하남시민 어느 누구에게도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아, 하남의 양당의 위원장이 머리를 맞대고 도대체 어디서부터 문제가 시작됐는지 명확히 하고 시민들 입장에서 해결점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입장이다.

한편 국민의힘 하남당협은 양당 공동토론회는 하남 발전을 위해서는 정치 보다 시민들을 먼저 생각하고 정쟁과 정치공세로 지역 갈등과 발전을 저해하는 것은 전혀 바람직하지 않다는 입장에서 조속히 토론회 개최일정을 협의해 주길 바란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