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갤러리
[광주] 수공예 작가 9인과 함께하는 전시 <손수>5월 11일부터 25일까지 남한산성아트홀 전시실에서 작품 전시 및 워크숍 펼쳐
김지희(도예) 작품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재)광주시문화재단(대표이사 오세영)은 광주시에서 활동하는 수공예 작가 9인과 함께하는 ‘광주시 수공예 모듬살이 <손수>’ 전시를 오는 5월 11일부터 25일까지 남한산성아트홀 전시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손수>展은 광주시문화재단이 지역 예술가들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고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기획한 사업으로 지역 예술단체 ‘문화예술복합공간삼구일일’과 협력하여 광주시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분야의 수공예 작가 작품 30여 점을 전시한다.

전시에는 △도예(김지희·김소미·박수성·안아영·이지은) △매듭(여태민) △풀짚(인영민) △칠보(이소윤) △목공(김은민) 등 5개 장르의 수공예 작품을 전시하여 공예 예술의 멋과 다양성을 보여줄 계획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시민들이 작가의 수공예 기법을 직접 체험하고 작품을 만들어 볼 수 있는 다양한 워크숍이 준비되어 있다. △토끼접시 페인팅(도예) △썬캐처 만들기(매듭) △빗자루 만들기(풀짚) △팔찌 만들기(칠보) △블링블링 자개 티코스터(목공) 등 총 10회차의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며, 참가비와 재료비는 모두 무료이다.

문화예술복합공간3911은 도예 전공자들이 모여 설립한 광주시의 도자공방으로 개인 작업은 물론이고 시민들에게 물레 성형, 핸드 빌딩 등 다양한 공예 체험을 제공함으로써 시각예술을 전파하는 데 힘쓰고 있다.

김소미 참여작가는 “이번 전시는 광주시 수공예 작가들의 작품을 한 자리에서볼 수 있는 유의미한 시도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예술가들과 함께 시민을 위한 문화예술 활동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오세영 광주시문화재단 대표이사는 “광주에서 활동 중인 공예작가들의 다양한 예술 활동을 지원하고 지역예술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이번 전시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전시와 다채로운 워크숍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니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밝혔다.

전시 및 워크숍 관련 자세한 내용은 광주시문화재단 홈페이지(www.nsart.or.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광주시문화재단(1522-0338)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