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가 24시
[광주] 버스 교통 활성화 정책토론회 개최민주당 광주갑지역위 소병훈 국회의원 및 시도의원 주최

오는 12일 오후 2시 경안동 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려
소병훈 의원 “열악한 광주 버스 현실 살피고 활성화 대책 마련”

[광주] 더불어민주당 소병훈 국회의원(경기 광주시갑·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임창휘 경기도의원(광주2), 이은채·오현주·왕정훈 광주시의원은 오는 12일 오후 2시, 경안동 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광주시 버스 교통 활성화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지난 6월 실시되었던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갑) 지방선거 출마자 일동이 약속한 ‘어르신 버스비 지원사업’, ‘등하교 버스대란 초·중·고 100% 무상통학버스로 해결’ 공약을 이행하기 위해 구체적인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광주시는 도로교통망이 제대로 확충되기 이전에 아파트와 주택 계획이 세워져 주거지역은 빠르게 증가한 데 비해, 교통 인프라는 열악한 상황이다. 또한, 광주시는 도농복합지역으로 주거지역과 학교의 통학거리가 타지역보다 멀어 원거리 통학생이 많고, 외부통과 교통량이 많아 교통체증도 극심한 실정이다.

경기도의 버스 노선 굴곡도는 평균 1.32인데 비해, 광주시는 1.71에 달하고, 노선 중복도도 경기도 평균 8.63에 비해 광주시는 10.16에 달해 시민들의 이동권과 행복 추구권이 제대로 보장받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번 토론회는 광주시 버스 교통의 현실을 점검하고, 구체적이고 실현가능한 대안을 고안하고자 각계 전문가들이 함께 머리를 맞댄다.

토론회는 좌장을 맡은 이기원 한림대 데이터사이언스학부 교수가 진행하고, 김정은 화성시청 무상교통팀장이 ‘경기도 화성시 무상교통 사례’를, 임창휘 경기도의원이 ‘광주시 버스 교통 현실과 활성화 방안’을 발표한다. 이후 윤태완 경기도 버스정책과장, 이송호 광주시 국토교통국장, 허덕행 KD 기획조정실장, 윤은영 전) 광주 푸른초 운영위원장이 토론을 진행한다.

소병훈 의원은 토론회에서 수렴된 의견들과 대안을 검토한 후, 국가가 버스 교통에 필요한 재정적 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률」과 「대중교통의 육성 및 이용촉진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발의할 예정이다.

소병훈 의원은 “이번 토론회는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갑 지역의 일꾼들이 광주시민들께 약속드렸던 사항을 지키기 위해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하는 대단히 중요한 자리”라며, “광주의 미래를 논의하는 자리에 광주시민들께서 많은 참석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