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이천] 이천시 문화·체육사업 “속도낸다”이천시 공공체육시설 정비공사 8억원 등 특교세 26억원 확보
이천시청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가 행정안전부로부터 특별교부세 26억 원을 확보했다고 11일 밝혔다.

특별교부세는 지방자치단체의 당면 현안사업이나 재난 등 예기치 못한 재정수요를 고려해 중앙정부가 배분하는 예산으로 지역현안, 재난안전분야 등의 재원으로 활용된다.

이천시가 이번에 확보한 특별교부세 대상사업은 ▶공공체육시설 정비공사(8억원) ▶복하천 수변공원 조성사업(7억원) ▶산촌리 세천 정비공사(6억원) ▶죽당리 배수로 정비공사(3억원) ▶진암리 세천 정비공사(2억원) 등 5개 사업이다.

공공체육시설 정비공사는 설성면 체육공원과 율면 체육공원 축구장의 조명타워를 교체하는 사업으로 노후시설 교체를 통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남부권 주민들의 생활편의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복하천 수변공원 조성사업은 도심 인근에 휴식공간이 부족하여 불편을 겪었던 시민들을 위하여 복하천에 숲을 조성해 자연 쉼터와 여가 공간을 마련하는 사업이다.

산촌리 및 진암리 세천 정비공사 및 죽당리 배수로 정비공사 사업 대상지는 태풍 및 집중호우 시 재해피해가 빈번히 발생했던 곳으로 안전한 도시를 구축하는 데 꼭 필요한 사업들이다,

김경희 시장은 민선8기 취임과 동시에 국비 확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적극적인 행보를 펼쳐왔으며, "앞으로도 시민 안전 확보 및 불편사항 해소를 위해 중앙정부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