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핫이슈
[광주] 오포읍 '역사 속으로'...9월 1일 '분동'오포읍 폐지 및 4개 동(洞) 신설, 내달 1일부터 행정업무 개시
오포읍 행정복지센터 전경<자료사진>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광주시는 오포읍을 폐지하고 신설하는 4개 동(오포1동, 오포2동 신현동, 능평동)의 행정업무를 오는 9월 1일 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행정동 신설은 오포읍의 대규모 공동주택 개발 등으로 인한 인구 과밀화를 해소하고 행정‧복지서비스를 적시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개청식은 코로나19 지역감염 재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9월 1일 각 동의 임시청사 회의실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신설되는 ▶오포1동은 고산동, 문형동, 추자동 일원 ▶오포2동은 매산동, 양벌동 일원 ▶신현동 ▶능평동은 각각 신현동과 능평동 단일 동(洞) 지역 일원을 관할하게 된다.

각 동의 청사로 오포1동은 기존 오포읍 행정복지센터(오포로859번길 29), 능평동은 기존 오포읍 행정복지센터 출장소(창뜰아랫길 6, 능평복합문화센터 내)를 사용하며 오포2동과 신현동은 신청사가 준비될 때까지 임차한 임시청사(양벌로215번길 7 / 신현로 109)를 사용하게 된다.

오포1동은 기존 오포읍에서 하던 업무(건축신고, 도로점용, 주민등록, 복지 등)를 지속적으로 수행하게 되며 오포2동, 신현동, 능평동은 해당동 주민을 위한 주민등록, 복지 업무를 수행한다.

시 관계자는 “4개 동의 행정복지센터 개청에 따라 주민들이 좀 더 가깝고 편리하게 민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1개 읍 폐지 및 4개 행정동 신설로 2읍 4면 10동 체제가 된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