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갤러리
[이천]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오는 16일까지 개최「이천화륜(利川和輪」 주제로 선정..김창환, 백진현, 백진기, 장백순 작가 참여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1998년 처음 개최된 이래 국내 조각단일행사로는 가장 영향력이 있고 긴 역사를 가진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이 지난 7월 26일부터 8월 16일까지 22일간의 여정으로 이천 설봉공원 동문 광장에서 펼쳐지고 있다.

2022년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은 올해로 25회째를 맞이한다. 현재까지 창작된 270여 점의 작품들은 이천의 설봉공원 ․ 온천공원 ․ 수변공원 외 관공서 등에 배치되어 있으며, 시민과 아주 가까이 생활 속의 작품으로 녹아져 있다.

제25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은 '물은 사람을 모으고, 물의 이로움이 돌아 나아가 서로 화합하고 하나되게 한다.'라는 의미를 내포하는 「이천화륜(利川和輪」을 주제로 선정했으며, 공모를 통해 선정된 4명의 국내 작가 김창환, 백진현, 백진기, 장백순 작가가 참여한다.

올해 심포지엄 개막식은 지난 8월 4일 아름다운 이천시립박물관 2층 야외정원에서 시청 및 재단 관계자, 예술계 인사, 작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뜻깊은 자리가 만들어 졌다.

본 행사는 7월 26일부터 8월15일까지 작가들의 작품이 제작되어가는 과정을 현장에서 직접 관람할 수 있으며, 이 기간 동안 행사장에 방문하면 작가와 자유롭게 대화할 수 있는 시간이 주어진다.

아울러 폐막식은 8월 16일 설봉공원 동문광장에서 네 명의 작가가 창작해낸 작품 설명을 듣고 감상하며 그 화려한 22일간의 여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