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광주] "중첩규제와 교통문제 해결 최우선"민선 8기 세부 실천전략 마련...주요 업무보고회 개최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광주시가 새롭게 출범하는 민선 8기의 성공적 시정 운영을 위한 세부 실천전략 마련에 나섰다.

7일 시는 시청 상황실에서 방세환 시장을 비롯해 이춘구 부시장, 국‧소장 및 부서장 등 간부 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민선 8기 주요 업무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주요 현안에 대한 추진상황 점검과 함께 민선 8기 공약에 대한 속도감 있는 추진과 정책효과 제고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시는 업무보고회를 통해 최대 현안인 중첩규제와 교통 문제해결을 최우선과제로 삼아 시정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또한, 지속되고 있는 고물가·고금리 등 어려운 경제 상황으로 고통받고 있는 서민과 소상공인, 복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실질적인 대책 마련에도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방세환 시장은 “1천600여 공직자 모두 시민들의 희망이 실현되고 누구나 행복을 누리며 살고 싶은 ‘희망도시 행복광주’를 건설하는데 온 역량을 모아 달라”면서 “‘현장중심 책임행정’을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고 시민의 이해와 공감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적극 행정을 펼쳐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