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종합] 광주시, 이천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 선정경기도 ‘기업SOS대상’ 선정..광주·이천 ‘최우수’
ⓒ동부교차로저널

[종합] 광주시와 이천시가 경기도 내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선정됐다.

관련해 경기도는 지난 2021년 한 해 공정하고 기업 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선도적인 역할을 한 광주시, 이천시 등을 ‘경기도 기업SOS대상’ 수상 시군으로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경기도 기업SOS대상’은 경기도가 기업애로 해소에 이바지한 도내 시군을 평가·선정한 후 혜택을 부여함으로써 시군 간 선의의 경쟁을 유도, 기업애로 업무추진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추진 중인 제도다.

이번 평가에서는 지난 2021년 한해 시군별로 추진했던 ▲단체장 관심도, ▲예산지원, ▲기업애로 처리, ▲시책추진, ▲기업규제 개선, ▲홍보실적 총 6개 부문 17개 지표를 종합적으로 심사했다.

심사 결과 그룹별 최우수 시군에는 광주시, 이천시 등이 각각 선정했다. 영예의 대상은 포천시가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공정한 평가를 위해 공장등록 수에 따라 A, B, C, D 등 총 4개 그룹으로 나눠 수상 시군을 선정했다.

이중 A그룹은 공장등록 수가 3,000개가 넘는 시군 8곳, B그룹은 3,000개 미만~1,500개 이상 시군 7곳, C그룹은 1,500개 미만 400개 이상 시군 8곳, D그룹은 400개 미만 시군 8곳이 해당한다.

최우수상에 선정된 광주시(B그룹)는 기업SOS넷 처리 실적이 우수하고 다양한 시책으로 ‘기업 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힘썼다.

또한 이천시(C그룹)는 기업애로 만족도 조사 결과에서 높은 점수를 얻어 지난해에 이어 2회 연속 최우수 시군으로 선정됐다.

이번 수상 시군에는 상패와 함께 총 3,000만 원 규모의 포상금을 수여한다. ‘대상’ 수상 시군은 1,000만원, ‘최우수상’ 시군은 500만원의 포상금을 받게 되며,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지역화폐’로 지급할 방침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에 선정된 5개 시군은 공정·상생 가치 실현 아래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적극적으로 힘쓴 곳들”이라며 “경기도에서도 시군과 협력해 기업애로 해소를 위한 다양한 시책을 발굴·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