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광주] “광주역 이편한세상 숙원 해결에 앞장”동희영 광주시장 후보, 광주시갑 시·도의원 후보 제8호 공동공약 발표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더불어민주당 동희영 시장 후보를 비롯한 오현주·이은채 시의원 후보, 임창휘 도의원 후보 일동은 경기 광주역(이하 광주역) 이편한세상 2122세대 입주민들이 요청한 민원사항을 제8호 공동공약으로 채택했다.

주요 내용은 ▲광주역 부출입구 지하차도 개선 ▲중앙공원 이동 구름다리 신설 ▲23번 시도 진출로 연결 ▲순암로 36번길 공영 마을버스 운행 등이다.

그동안 광주역 부출입구 지하차도는 차량 진출입 불편 및 사고의 위험성으로 입주민 전체의 재산권과 안전문제가 제기돼왔다. 중앙공원 이동 구름다리는 7,900여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공원 공사임에도 인근 주민들이 안전하고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공원연결로조차 없어 이를 신설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23번 시도 진·출입로 연결의 경우 시가 반대 입장을 고수하고 있지만, 주변 상가 주정차 문제를 해결할 최적의 대안이라는 지적이 더욱 높은 상황이다.

순암로 36번길 공영 마을버스 운행이 필요한 사유는 역동초등학교에 통학 중인 양벌리 우방 아이유쉘 초등학생들과 중학생들이 마을버스가 없어 학교 통학에 매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희영 시장 후보, 오현주·이은채 시의원 후보, 임창휘 후보 일동은 “당선되면 광주역 이편한세상 2122세대 입주민들의 숙원사항 해결에 총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갑 시·도의원 후보들은 ▲1호 공동공약 ‘어르신 버스비 지원사업’, ▲2호 공동공약 ‘광주시 공공산후조리원 설립 추진’, ▲3호 공동공약 ‘1인가구를 위한 종합지원센터 설립추진’, ▲4호 공동공약 ‘등·하교 버스대란 초·중·고 100% 무상통학버스로 해결’, ▲5호 공동공약 ‘학부모가 추가 부담하는 어린이집 특별활동비 100% 지원’, ▲6호 공동공약 ‘조부모 손자녀 양육지원 조례 발의’, ▲7호 공동공약 ‘여성안심 1등 도시 광주’를 발표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