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여주] “국공립·민간·가정어린이집 격차 해소”이항진 후보, 지난 23일 여주시어린이연합회와 정책 협약 체결
이항진 여주시장 후보는 23일 선거사무소에서 박광백 더불어민주당 도의원 후보, 진선화 시의원 후보 등과 함께 여주시어린이집연합회와 정책 협약식을 개최했다.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이항진 여주시장 후보는 23일 선거사무소에서 박광백 더불어민주당 도의원 후보, 진선화 시의원 후보 등과 함께 여주시어린이집연합회와 정책 협약식을 가졌다.

조귀희 어린이집연합회 회장과 총무, 사무국장 등 4명은 “민간 어린이집이 79개에서 60개로 감소하는데 비해 국공립어린이집은 11개에서 내년에 20개로 증가할 것”이라며 “국공립어린이집의 확대가 불가피하다면 민간어린이집의 발전을 위해서 민간어린이집을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는 것을 고려해달라”고 부탁했다.

또한 연합회사무국장도 “교사들의 질과 자존감을 향상하고 유아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관심을 가지고 지원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이항진 후보는 “국공립어린이집과 민간 어린이집의 지원 차이를 줄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항진 여주시장 후보는 여주 어린이집연합회회장과 함께 ‘정책 제안 및 협약 체결 간담회’를 실시하고 ▷어린이집연합회와 분기별 간담회 개최 ▷국공립어린이집과 민간,가정어린이집 차이 해소 ▷저출생, 국공립 어린이집 증가로 민간, 가정 어린이집이 운영될 수 있도록 구체적인 대안 마련 등 어린이 민간돌봄시설의 발전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