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핫이슈
[하남] 이현재·김은혜, 하남발전 "쌍두마차"‘GTX-D/F 신설, 9호선 2023년 조기착공 등 정책협약 체결
이현재 국민의힘 하남시장 후보와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22일 정책협약서를 체결하는 등 하남서 합동유세를 폂쳤다.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와 이현재 하남시장 후보가 하남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정책협약을 체결했다.

22일 오후, 하남을 방문한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와 이현재 후보는 ▲GTX-D/F신설 ▲9호선 ‘23년 조기착공 및 미사급행역 신설 ▲3호선, 위례신사선 조기개통 ▲감일 동서울 전력소 옥내화 ▲마블시티, 세계적 영화촬영장 등 (K-스타월드) 유치 ▲서울~하남 버스노선 증설 및 신설 등 주요 현안에 대한 공동추진 약속하는 정책협약을 체결했다.

이현재 후보는 “하남이 발전해야 경기도가 발전하고, 하남의 핵심과제인 GTX 연장, 9호선, 3호선, 위신선 등 5철시대 완성, 버스 증설 및 신설 등 교통대책은 힘있는 정부여당, 경기도 김은혜 후보와 하남 이현재 후보가 힘을 합쳐 해결하겠다”며 "교통대책을 최우선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마블시티, 세계적 영화촬영장 등 K-스타월드를 유치하면, 일자리 3만개, 경제유발 2조5천억원 등 하남아 한류문화의 중심지로, 세계적 도시로 탈바꿈 할 수 있다”면서 “김은혜 도지사, 이현재 하남시장을 선택해 주시면, 하남발전, 경기도의 발전, 나아가 윤석열 정부의 성공 반드시 해 내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김은혜 도지사후보는 협약 체결 후 연단에 올라 “GTX-D 연장을 하남에서 팔당으로 연결하는 노선으로 원희룡 국토부장관에게 요청할 계획”이라며 “GTX-F노선은 물론, 9호선 조기착공, 3호선, 위신선 등 5철시대를 해결하고, 서울로 가는 버스 증설 및 신설 등 수도권 교통문제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과밀학급, 어린이병원 설립, 재산세 감면 등 신도시의 잘못된 주거 정책 힘있는 집권여당 김은혜와 이현재, 윤석열 정부가 해낼 수 있다”며 집권여당 후보를 선택해달라고 거듭 호소했다.

이날 정책협약식에는 윤희숙 전 국회의원, 최근 국민의힘이 영입한 당구 국가대표 출신 차유람 특보가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이외에도 정우택 국회의원(전 원내대표), 이언주 전 국회의원이 이현재 후보 지원을 위해 하남을 찾아 지지를 호소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