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여주] 이항진, 푸르메여주팜 감사패 수상전국 최초 장애인 자활농장, 안정적인 고용 보장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이항진 여주시장 후보가 20일 여주 푸르메 여주팜에서 감사패를 받았다. 

감사패를 수여받은 자리에서 이항진 후보는 “발달장애인의 꿈의 작업장인 ’푸르메여주팜‘과 같은 곳이 여주를 넘어 대한민국 모든 도시에서 만들어지길 꿈꾼다’고 소감을 밝혔다.

스마트팜 작물을 재배·유통·가공하는 푸르메여주팜은 이항진 시장후보가 여주시장 재임시절 추진한 사업으로 전국 최초의 장애인 자활농장이다.

현재 이 농장에는 38명의 발달장애인이 최저임금 이상의 급여를 받으며 오전, 오후 조로 나누어 하루 4시간씩 작업을 하고 있으며 안정적인 고용을 보장받고 있다. 

전국 최초의 컨소시엄형 표준작업장인 푸르메여주팜은 민·관·공기관의 협업을 통해 장애인의 고용, 스마트팜을 통한 미래농업, 청년실업의 해소, 로컬푸드를 통한 지역상생, 취업을 연계한 탈시설 등 다양한 문제의 복합적 해결을 모색했다는 평가를 받았으며 20여개 지자체에서 벤치마킹을 진행하는 등 장애인 일자리의 새로운 모델로 주목받고 있다.

그 결과 여주시는 푸르메여주팜 설립 사례로 2021년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와 MBN이 수여하는 '대한민국 좋은 정책대회'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