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핫이슈
[하남] 김상호 "더 든든한 버팀목 되겠다"김상호 후보, 윤호중, 최종윤 의원과 덕풍시장 집중유세
좌로부터 최종윤 국회의원,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김상호 하남시장 후보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김상호 하남시장 후보는 19일 덕풍시장에서 집중유세를 열고 시장 상인과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현장에는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의 지원 유세를 비롯해 상임선대위원장을 맡은 최종윤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하남시 시도의원 후보자, 지지자들이 대거 참여했다.

윤호중 비대위원장은 “윤석열 정부는 소상공인 자영업자에게 소급적용을 해서라도 온전히 보상하겠다는 약속을 헌신짝처럼 벗어던지고 약속을 뒤집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김상호 후보는 지난 4년간 약속을 지켜 하남시를 발전시켜 왔다”며 “경제전문가 김동연 후보와 서민 경제를 살릴 후보, 내 뱉은 말은 반드시 지키는 후보, 김상호에게 한 표를 꼭 행사해 달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최종윤 선대위원장도 “김상호 후보는 지난 4년 동안 덕풍시장 뿐만 아니라 신장시장, 석바대 상점가까지 서민 경제와 원도심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 한결같이 달려왔다.”며 “말 뿐인 윤석열 정부와 국민의 힘이 아니라 하남 골목 경제의 버팀목이 되고 앞으로도 약속을 지킬 김상호 후보를 선택해 주셔야 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바통을 이어 받은 김상호 후보는 “지금 하남시에 가장 필요한 것은 원도심과 신도시가 균형을 이루고 함께 발전하는 것”이라며 “골목 경제, 원도심 활성화, 전통시장 살리기를 반드시 해내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 후보는 “지난 4년 하남시 골목을 지켜온 사람, 골목 경제 지켜왔다”며 “앞으로 4년도 시민과 상인 여러분께 더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후 김상호 후보와 윤호중 위원장은 5일장을 맞은 덕풍시장 구석구석을 둘러보며 상인들과의 직접 소통으로 집중유세를 마쳤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