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핫이슈
[하남] "9호선 조기착공, 쓰레기소각장 저지"이현재 하남시장 후보·이수희 강동구청장 후보, 정책협약 체결
▲ (좌)이수희 국민의힘 강동구청장 후보, (우)이현재 국민의힘 하남시장 후보 ©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국민의힘 소속 이현재 하남시장 후보와 이수희 강동구청정 후보가 19일, 하남시와 강동구 지역 공통현안 해결을 위한 협약체결에 서명했다.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9일 오후, 강동구와 하남시 경계인 강일리버파크 5단지, 미사강변도시 5단지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두 후보는 ▲9호선 ‘23년 조기착공 ▲강일환승센터 조기착공 ▲강동구 광역쓰레기 소각장 적극 반대 ▲황산사거리 정체 해소를 위한 황산대로 연결도로 개설 등 인접한 두 지역의 공통된 현안 대응 및 해결에 손을 맞잡기로 했다.

이수희 강동구청장 후보는 “이현재 후보가 국회의원시절 지하철 5호선 개통, 9호선 확정까지 많은 역할을 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면서 “9호선 연장은 이현재 후보의 경륜과 관록을 믿고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광역 쓰레기 소각장 저지로 강동구민과 하남시민들의 우려를 덜어드리고, 강일환승센터, 황산대로 연결 도로개설 등 강동구와 하남시가 힘을 모아 해결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이현재 하남시장 후보도 “5, 9호선 추진과정에 강동구 지하철추진위원장 등 강동구 주민들께서 많은 도움을 주셨다”며 감사를 표한 뒤 “9호선 연장을 위해 하남시민과 강동구민들께서 힘을 모아주신다면 2023년 조기착공 해낼 수 있다”며 지하철에 대해 자신감을 표현했다.

또한 “국회의원 시절 추진했던 강일환승센터, 황산대로 연결도로 개설 등 강동구의 협조가 있다면 보다 수월한 사업추진이 가능해질 것이기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며 "하남시민들의 피해가 우려되는 강동구 쓰레기 소각장은 저지될 수 있도록 함께 강력히 대처해 나가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협약식에는 김성수 광역의원 후보자와 심재훈 기초의원 후보자가 함께했다.

=======================

<협약 주요 내용>

1. 지하철 9호선 강일~미사 2023년 착공
2. 강일 환승센터 조기착공
3. 강동구 광역쓰레기 소각장 적극 반대
4. 황산사거리 상습정체 해소 : 강일3지구와 미사강변 동원듀크아파트(22단지) 사이 황산대로 연결도로 개설

▲ 협약서 © 동부교차로저널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