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핫이슈
[광주] 방세환 “규제 풀어야 변할 수 있다”경안시장에서 출정식 개최...방, 규제와의 전쟁 선포
방세환 국민의힘 광주시장 후보가 19일 오전 경안시장에서 출정식을 열고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방세환 국민의힘 광주시장 후보가 19일 오전 11시 경안동 경안시장 앞에서 출정식을 가졌다.

방 후보는 이날 출정식에서 광주시민과 당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유세차량에 올라 “광주시는 팔당상수원으로 인한 중첩규제로 인해 어느 것 하나 계획적이고 자의적인 발전을 할 수 없었다”며 현재 광주시가 변화해야 하는 이유들에 대해 강력하게 호소했다.

또한 방세환 후보는 “최근 2년간 코로나 19로 인해 광주시민 모두가 힘든 경제상황을 겪고 있다”며 “시민들 모두가 얼마나 힘드신지 깊게 공감하여 더더욱 광주시의 발전에 앞장서고자 한다”며 단호한 의지를 내비쳤다.

이어 방 후보는 “저만 당선되어서는 안된다”며 “김은혜 도지사를 포함하여 시·도의원들과 함께 당선되어야 더 좋은 경기도와 광주시를 만들 수 있다”면서 원팀으로서의 단결력을 재차 강조하며 “새 술은 새부대에 담아야 한다”고 설파했다.

그러면서 “이제 첫 발을 내딛은 윤석열 정부의 성공적인 시작과 광주시의 위대한 동행을 위해 저 방세환을 광주시장으로 선택해 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출정식에는 방세환 광주시장 선거캠프 수석선대위원장을 맡고 있는 박혁규 전 국회의원, 김용규 전 광주시장, 조억동 전 광주시장을 비롯해, 이우경 상임선대위원장, 허세행 선대위고문, 이상택 총괄선대본부장, 함경우 갑당협위원장, 황명주 을당협위원장을 포함해 주최 측 추산 약 1,000여명의 운동원과 시민들이 자리를 가득 채웠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