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핫이슈
[광주] 동희영, 민주당 광주시장 후보경선 "승리"현장심사단 및 전문심사단 40%, 권리당원 30%, 국민심사단 30% 반영

광주시 최초 여성시장 "도전"...경선방식 둘러싼 '내홍' 봉합이 최대 관건

동희영 광주시장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동희영 예비후보(현 광주시의원)가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후보경선에서 승리했다. 이로써 큰 이변이 없는 한 동 예비후보가 본선에 진출하게 됐다.

3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실시한 여론조사를 발표하며 동희영 예비후보가 박관열, 박해광, 신동헌 예비후보를 따돌리며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여론조사는 현장심사단 및 전문심사단 결과 40%, 권리당원선거인단 결과 30%, 국민심사단(일반시민) 결과 30%로 반영돼 최종 결정됐다.

광주시장 후보 선출을 위한 이번 경선은 지난 1일 시민공천배심원제 토론회를 지켜 본 현장심사단과 전문심사단의 투표를 거쳐 2일부터 3일 이틀 동안 권리당원 투표와 일반시민 투표 등을 통해 진행됐다.

경선결과 후 동희영 예비후보는 “광주 시민과 당원 동지들의 지지와 성원에 깊이 감사드린다. 박관열, 박해광, 신동헌 세분의 후보께 위로와 감사를 전하며, 세 후보님과 함께 민주당을 승리로 이끌겠다”면서 “광주시 최초의 여성시장에 도전하는 동희영이 젊고 유능한 광주를 만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동희영 예비후보는 ‘새로운 선택, 확실한 변화, 일하는 광주’를 선거 슬로건으로 제시하고 ‘철도교통 중심도시’, ‘시민 행복도시’, ‘디지털 미래 교육도시’, ‘시민이 안전한 도시’ 등 광주시 발전을 위한 4대 비전을 발표했다.

지역정가에서는 민주당 광주시장 후보경선에서 동희영 예비후보가 승리함에 따라 광주시 최초 여성시장 선출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청년전략선거구' 지정 및 '시민공천배심원제' 등 경선방식을 놓고 극한 대립양상이 벌어졌던 민주당 광주지역위가 광주시장 후보 선출 후 '내홍'을 어떻게 봉합할 지가 이번 6.1전국동시 지방선거 당락에 최대 관건이 되고 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