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이천] 엄태준 "더 큰 이천, 더 큰 발전을 위해 재선 시장 필요” 엄태준 후보 본격 거리 유세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더불어민주당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가 설봉공원과 관고전통시장에서 본격적인 거리 유세를 시작하며 “많은 사업들이 연속성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다시 한 번 응원해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지난 주말 설봉공원에서 열린 프리마켓 행사장을 둘러 본 엄 후보는 즉석 연설을 통해 “민선 7기 시정 활동을 통해 14개 읍면동 421개 마을을 한 군데도 빠짐없이 찾아다녔다”며 “열린 소통 행정을 통해 시민의 목소리를 듣고 또 들었다”라고 말했다.

소통을 통한 지역발전을 강조한 엄 후보는 “4년 전 약속했던 100대 공약 중 71%가 완료됐고 26%가 착실하게 진행 중”이라며 더 많은 약속, 더 많은 사업이 연속성 있게 추진될 수 있게 다시 한번 응원해달라"고 당부했다.

덧붙여 “연간 250여억 원을 투입한 주민참여예산제 시행으로 마을이 주체가 되는 진정한 주민자치가 실현되고 있다”고 강조하며 “민선 8기 이천시는 마을주민이 주체가 되는 행복마을 공동체가 될 것이다. 이를 통해 이천시는 마을공화국의 연합도시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관고 전통시장으로 자리를 옮긴 엄후보는 관고시장과 중앙통 상가를 찾은 시민들 앞에서 다시 한번 목소리를 높였다.

자리에서 엄 후보는 “51조 시장을 이끄는 8개 시군 반도체 동맹을 제한하고 주도적으로 참여해 스마트반도체 벨트 지정이라는 성과를 얻었다”며 “이천시는 스마트반도체 벨트 지정과 세락믹 소부장 지원 사업 등으로 든든한 미래 먹거리가 준비되어 있다”고 말했다.

설봉공원과 관고전통시장 유세는 즉석에서 마련된 것이었는데도 많은 시민들이 몰려 북새통을 이뤘다. 엄 후보 측은 예비후보 단계라 마이크 등 확성기를 사용할 수 없지만 앞으로도 다양한 공간에서 즉석 거리 유세를 이어가겠다는 방침이다.

끝으로 엄태준 후보는 “민선 7기 이천시가 경기도 도시경쟁력 1위(인구 30만 미만), 경기도 고용률 1위, 전국 재난관리평가 1위 등의 주목할만한 성과를 많이 거뒀다”며 “더 큰 이천을 향한 이천의 성장은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위원회는 지난 4월 18일 공천심사 결과를 1차 발표하며 엄태준 현 이천시장을 민주당 이천시장 후보로 단수 공천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