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하남] 오수봉, 망월천 정비공사 현장점검호수 악취 재발방지 위한 대책 꼼꼼히 챙겨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더불어민주당 오수봉 하남시장 예비후보는 지난 20일 미사강변도시 내 망월천 정비공사 현장을 찾아 호수 준설공사를 포함한 망월천 정비사업 전반에 관한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현장관계자들과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을 가졌다.

망월천 정비공사는 지난 몇 년간 미사강변주민들의 상습적인 민원대상이 된 호수 악취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결성된 ‘망월천지역협의회’의 오랜 노력과 의지의 결과물로 호수바닥 준설공사, 천변석축정비, 배수로 정비, 비점오염물 관로정비 등을 목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으며 올해 6월 완공을 앞두고 있다.

최종윤 국회의원과 정병용 시의원, 장길호 망월천협의회 부위원장과 LH, 하남시청 관계자 및 현장책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망월천협의회 현장점검’에서 오수봉 예비후보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공사 전반에 관한 현장책임자의 설명을 경청하고 구체적인 질의를 이어갔다.

특히 호수부 퇴적층의 재발방지 대책을 확인하고 대안으로 바닥 도포과정에 황토를 이용한 신기술을 적용할 수 있는지와 악취의 원인인 호수로 유입되는 각종 비점오염물을 관로에서부터 차단할 수 있는 방법 등을 꼼꼼히 점검했다.

오수봉 예비후보는 호수공원 정상화를 위해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노력을 아끼지 않은 ‘망원천지역협의회’ 위원들과 현장관계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호수공원 하남시 이관이 이루어진 후의 관리대책에도 만전을 기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