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하남] 하남문화재단 2개팀 신설 조직개편지역문화정책 수립 및 생활문화육성 지원 강화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하남문화재단은 지난 2006년 6월 정원 30명으로 하남시 문화예술회관을 설립한 이후 2012년 2월 하남역사박물관이 위탁되면서 정원 38명으로 현재까지 운영되고 있다.

그러나 하남시의 급격한 인구증가 및 문화사업 영역 확대 등에 따라 시민들의 다양한 욕구 충족을 위한 전문인력 보강 등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기구 및 정원에 대한 직제 개편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이에 따라 재단은 10년만에 1본부 6팀에서 1본부 8팀으로 개편, 2개팀을 신설하고 정원은 38명에서 45명으로 늘어난 조직개편안을 1월 20일 이사회에서 의결했다.

지난 1월 조직개편안에 대해 시의회 설명 시 제시된 의견을 반영해 2월 초 조직개편 인사를 단행할 계획으로 증원에 대한 직원 채용은 예산 확보 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조직개편의 골자는 재단의 중장기 발전방향과 지역문화정책 수립을 전담할 수 있도록 기존 문화정책사업팀을 문화예술회관에서 별도로 분리해 문화정책팀으로 변경하고, 축제와 문화적 도시재생사업을 전담할 수 있는 문화디자인팀, 지역의 생활문화육성과 지원을 준비하기 위한 생활문화팀을 신설했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시민친화향유도시 하남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