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하남] 방미숙 의장, 시장 출마 공식선언방미숙 의장 “소통과 혁신으로 32만 하남시민의 행복시대 열겠다”
방미숙 하남시의회 의장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하남시의회 방미숙 의장이 오는 6월 1일 실시되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하남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방미숙 의장은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소통과 혁신으로 32만 하남시민의 행복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방 의장은 “3선 시의원으로서 지난 12년 동안 주말도 없이 오직 하남시민을 위해 땀과 눈물을 흘리면서 하남발전에 대한 저의 간절한 각오는 더욱 뚜렷해졌고 단단해졌다”라고 출마배경을 설명하며 “결코 후퇴 없이 죽을 각오로 대선과 지방선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치가 시민의 눈에서 흐르는 눈물을 닦아주는 것임을 명심하고, 늘 시민의 편에서 원칙과 소신을 지키며, 민생 최우선의 생활정치에 전념해왔다”며 “12년의 의정경험을 바탕으로 누구보다 하남 지역 현안과 지역의 밑바닥 민심을 잘 알고 있는 정치인으로서 사회적 약자와 시민을 챙기는 민생시장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방 의장은 이날 출마선언과 함께 새로운 하남발전을 위한 비전으로 ‘사람이 존중받는 도시’, ‘소통하고 상생하는 도시’, ‘포용적 보건‧복지도시’를 제시했다.

무엇보다 방 의장은 “하남 곳곳에서 터져 나오고 있는 사회적 갈등을 더 이상 묵과 할 수만은 없고 더 늦기 전에 소통해서 상생의 길을 만들어야 한다”고 피력하며 “‘이통안민(以通安民)’, 즉 “소통으로 시민을 편안하게 한다”는 일념으로 소통도시 하남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방미숙 의장은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 정부를 이을 4기 민주정부 수립을 위해 2022년 필사즉생(必死卽生)의 각오로 대한민국 대전환 이재명 후보와 함께 반드시 3월 9일 대선과 6월 1일 지선 승리를 이끌겠다”고 필승을 다짐했다.

한편, 방미숙 의장은 제6~7대 하남시의회 의원에 당선됐으며 제8대 하남시의회 전‧후반기 의장과 함께 경기동부권 시·군의장협의회장을 맡고 있다.

그는 12년간의 지방의원 활동기간 동안 △하남시 사회복지사 처우 및 지위 향상 △하남시 공영장례 지원 △하남시 독립유공자의 날 지정 △하남시 농민기본소득 지원 △하남시 저소득 노인가구 건강보험료 및 노인장기요양보험료 지원 △하남시 지역화훼산업 활성화 지원 등 주민 편의에 선 조례 제정에 탁월한 의정활동으로 주목을 받아왔다. 

===========================

제8대 하남시의회 방미숙 의장 프로필
더불어민주당, 나선거구(덕풍1동, 덕풍2동, 덕풍3동, 풍산동, 초이동)

▶ 경기동부권시·군의장협의회장(현)
▶ 더불어민주당 하남시 여성위원장(현)
▶ 더불어민주당 홍보소통위원회 부위원장(현)
▶ 대한민국 대전환 선거대책위원회 총괄특보단 특보(현)
▶ 대한민국 대전환 선거대책위원회 하남시지역 수석부위원장(현)
▶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선거대책본부 공동부본부장(현) 
▶ 하남혁신교육포럼 기획위원회 공동위원장(현)
▶ 대한적십자 하남지구 덕풍1동적십자 고문(현) 
▶ 오리궁뎅이학교 교감(전) 
▶ 제6대·제7대 하남시의회 의원(전)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초록동색 2022-01-26 16:05:47

    시민의 위임권한을 고작 시장 병풍으로 사용???   삭제

    • ㅇㅇ 2022-01-25 14:59:44

      미사놈들은 욕만 하면서도 개표만하면 제일 압도적으로 뽑는 동네주제라 말만 꽥꽥 높이는거 싫어하는 사람 많다. 그 점 잘 알고 있어라   삭제

      • 미사조아 2022-01-21 14:15:27

        지난 10여년동안 하남시 발전이 뒤쳐진 것은 시 운영의 결정권을 가진 시장들의 책임이라고 봅니다. 행정능력이나 경험이 형편없는 인물이 시를 이끌다보니 이 지경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삭제

        • 주주 2022-01-21 08:39:09

          지금 시장과 한통속 아니였나요.
          시민들이 잠도 못자고 도망치는 시장, 최의원 잡아 중학교 부지 해결하라고 할때 당신들은 방관만 하지 않았나요?
          저도 골수 민주당원이지만 하남 시의원, 시장, 도의원, 국회의원 안 믿습니다.
          그동안 시민 무시하고 시장 똘마니 일만 하셨는데 우리 시민들 바보 아닙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