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하남] 김상호 시장,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 챌린지’ 동참“환경을 지키는 에너지 절약, 시민과 함께 실천”
김상호 시장이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 챌린지'에 동참했다.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하남시는 김상호 시장이 지난 25일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 운동인 ‘냉온수기 OFF 환경 ON 챌린지’에 안승남 구리시장의 지목을 받아 동참했다고 밝혔다.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 챌린지는 범국민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 활성화를 목표로 지난 9월 7일 양승조 충남도지사로부터 시작됐다. 주요 활동 목표는 ▲전자타이머 콘센트 활용 ▲냉·온수기 대기전력 차단 ▲에너지효율 1등급 제품 우선 구매 등 소비전력 및 탄소배출 줄이기다.

김상호 시장은 에너지 절약 생활화를 강조해 ‘함께 실천하는 탄소중립, 냉온수기 OFF 환경 ON’이라는 문구가 적힌 태블릿 PC를 들고 촬영한 사진을 SNS에 게시하는 방식으로 챌린지에 참여했다.

김 시장은 “매달 내는 휴대폰 요금이 평균 6만 원 정도라고 가정했을 때, 같은 금액의 전기를 사용한다면 모두 173.9kg의 이산화탄소가 발생한다”며 “이를 탄소발자국 계산기로 측정하면, 총 26.4그루의 소나무가 꼬박 1년간 광합성을 해야 없어지는 양”이라고 말했다.

이어 “사용하지 않는 플러그는 뽑아 두고, 낮에는 불필요한 조명을 끄고, 꽉 찬 냉장고는 60% 정도로 유지하는 간편한 실천만으로도 환경을 지키고 미래를 바꿀 수 있다”며 “생활 속 에너지 절약도 주요 과제로 삼아 기후위기 하남비상행동을 비롯한 하남시민들과 지속적인 캠페인을 통해 탄소중립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김 시장은 챌린지 동참 다음 주자로 박우량 신안군수, 한수미 나래에너지서비스 대표, 이주광 하남시 백년도시위원회 일자리경제분과장을 지목했다.

한편, 하남시는 지난 6월 5월 ‘2050 탄소중립 실천’을 선언하고, 시민들과 함께 환경보호와 자원순환을 실천하고 있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