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여주] “2022년, 민생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방점”여주시, 2022년 예산안 제출 시정연설

전년 대비 1,275억원 증가한 8,898억원 편성

이항진 시장이 지난 25일 2022년도 예산안 제출과 관련해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여주시는 지난 25일 2022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편성규모는 올해보다 1,275억원 증액된 8,898억원으로 정부와 경기도의 민생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재정확장정책에 따른 여주시의 재정 부담 여건을 감안하여 편성했음을 밝혔다.

이항진 시장은 이날 시정연설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위기극복을 위해 힘쓰고 있는 시민들과 시의회, 공직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2021년도 주요 성과와 함께 내년도 시정의 운영방향을 제시했다.

2021년도 주요성과로는 ▲시민행복위원회 2기 출범 ▲여주 도자기 온라인 플랫폼 구축 ▲‘국도37호선 여주~양평 4차로 확장사업’, ‘국지도70호 여주~이천 4차선 확장사업’ 제5차 국도‧국지도 사업 계획 반영 ▲동지역 주차장 조성사업 ▲세종대교 연결로 개통 ▲각종 기관표창 및 공모에 따른 국도비 확보 등 위기 속에서도 값진 성과를 냈음을 전했다.

또한 2022년도는 ▲모두가 누리고 나누는 복지여주 ▲누구나 꿈을 실현할 수 있는 교육 환경 조성 ▲좋은 일자리가 넘치는 여주 ▲농업과 환경이 공존하는 푸른 여주 ▲조화롭게 살기좋은 도시 여주 ▲문화와 예술이 풍성한 문화여주를 만들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항진 시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코로나19로 힘들고 지친 시민들의 일상회복을 지원하고 행복한 여주를 만들기 위해 꼭 필요한 사업만을 편성했다”며 “오로지 시민만을 바라보며 머리를 맞대고 협력한다면 2022년도 예산 역시 여주시민을 위해 꼭 쓰여야 할 예산으로 완성되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