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소식
[경기] 한국도자재단·이천·여주·광주 도자문화 발전 ‘맞손’재단, 이천·여주·광주시장 초청해 ‘단계적 일상 회복과 지역상생’을 위한 협의회 개최
202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경기도자미술관 전경 ⓒ동부교차로저널

[경기] 한국도자재단이 17일 이천 경기도자미술관에서 엄태준 이천시장, 신동헌 광주시장, 이항진 여주시장과 ‘코로나19 일상 회복 및 지역상생 협력’을 위한 회의를 진행한다.

재단은 단계적 일상 회복에 따른 도자문화 산업 활성화와 지역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지역 내 도자문화 산업 대표 지역인 3개 시 기초자치단체장을 초청해 협의하는 시간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회의는 장건 한국도자재단 이사장 주최로 진행되며 202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전시 관람 후 ▲지역 관광 연계 도자문화산업 발전 방안 ▲단계적 일상 회복에 따른 지역 상생 방안 등을 협의하게 된다.

장건 한국도자재단 이사장은 “도자문화산업의 핵심 지역인 이천·여주·광주시와 협력해 도예인들을 위한 정책 방향을 공유하고자 한다. 회의 의견들이 도자문화산업·지역 발전에 적극적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