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이천] 성수석, "이천 의병 역사자원 활용한 경기옛길 조성 필요"경기옛길 조성사업의 운영 및 조성방식에 대해 지적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성수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이천1)은 8일 경기문화재단 행정사무감사에서 경기옛길 조성사업의 운영 및 조성방식에 대해 지적하고 정체성 강화를 위한 경기옛길 사업추진 방식을 제안했다.

성수석 의원은 “해외의 경우 작은 역사적 사건도 스토리텔링을 통해 관광자원화 하고 있으나, 경기도는 지역의 역사·문화 자원을 정체성으로 활용하지 못하고 있다”며 “현재 경기문화재단에서 추진 중인 경기옛길 조성사업은 역사·문화적 정체성을 강화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성 의원은 “명성황후 시해 이후 이천을 중심으로 경기도 의병연합부대가 창설됐으나 문화컨텐츠로 활용하는 데에 부족함이 있다”고 밝히며, “현재 교통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는 경기옛길 조성사업이 이천 경기의병연합부대와 같은 역사·문화컨텐츠를 활용할 수 있도록 사업 전환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경기옛길 운영방식 또한 단순 인증방식에서 벗어나 스토리텔링을 통해 지역거점과 연계하고, 고증을 통해 테마길로 조성사업을 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이에 대해 강헌 경기문화재단 대표이사는 “향후 의병길, 순례길 등을 검토해 테마가 있는 길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