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주] 신속 PCR 검사, 추석 후 2배 인파 몰려빠른 검사 결과에 시민 ‘호응’...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상 회복에 기여
자료사진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추석 명절이 끝나고 여주시가 추진하고 있는 신속PCR 검사에 평소 2배에 달하는 대규모 인파가 몰렸다.

27일 여주시에 따르면 검사 시작 시간인 9시 훨씬 전부터 길게 줄이 늘어섰으며 빠르게 검사가 진행됐지만 검사 시간 내내 시민들이 몰려 쉴 새 없이 검사가 진행됐다.

여주시 신속PCR 검사는 검사 결과 확인까지 채 2시간이 걸리지 않는다. 검체 채취 현장에서 검사가 이루어져 검체 이송시간을 없앴고, 우수한 검사진단기기로 검사 자체의 소요시간도 대폭 감소시켰기 때문.

반면, 선별진료소 일반PCR 검사는 채취한 검체를 수탁기관에 이송해야 하고 검사 시간도 오래 걸려 결과 통보까지는 약 24시간 정도가 소요된다. 특히 요즘과 같이 검사가 몰리는 기간에는 각지에서 몰리는 검체량으로 인해 검사 결과 통보까지 훨씬 많은 시간이 소요된다.

여주시 신속PCR 검사는 다방면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주민의 일상 회복에 이바지하고 있다. 실제로 휴장 중이던 여주 5일장은 지난 8월 30일부터 신속 PCR 검사를 도입해 ‘안심 5일장’으로 재 개장했다.

모든 상인을 대상으로 검사 결과를 확인한 뒤 안심존 푯말과 스티커를 배부한다. 오는 9월 29일 예정인 ‘재즈피아노의 항해’ 공연(여주세종문화재단 주관)은 신속 PCR검사 결과 이상이 없는 관객만 입장 가능하도록 조치하여 안전한 공연·행사 개최에도 기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추석 연휴가 끝나면서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신속PCR검사가 시민들의 불안한 마음을 잠재우는 데 크게 기여하고 있고, 실제로도 무증상 양성자를 가리는 데 톡톡히 역할을 해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가 종식되는 날까지 신속PCR검사를 통해 안전한 여주시를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