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하남] 추민규 도의원, “초이천ㆍ감이천 정비사업 탄력”추 의원 “수해하천 정비사업 총사업비 350억원 예산확보”
추민규 경기도의원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추민규(더불어민주당, 하남2) 의원의 발빠른 민생 행보에 지역 정가와 주민들의 관심이 높다. 이번 초이천, 감이천 하천정비사업 3억 원 용역비 확보가 총사업비 350억 원의 물꼬를 틀었기 때문.

초이천 피해는 2010년 9월, 2011년 7월 주택 45가구 침수 피해로 총 295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 바 있으며, 감이천 경우도 2011년 7월 도로 월류로 55억 원이 지출됐었다.

관련해 추민규 의원은 “전반기 교육위원 활동 시에는 학생 안전에 최우선순위를 두면서 예산을 확보했고, 그에 따른 결과로 전체 도의원 중, 제일 많은 예산을 확보했다"며 "후반기 건설교통위원으로서 하남시민의 안전을 위하여 하천 정비사업과 학교 앞 LED 바닥신호등, 음성신호기 및 스마트신호등, 교차로 신설 등 많은 예산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조만간 산곡천 산책로 조성을 위한 주민간담회를 통해서 더 많은 예산확보에 몸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추 의원은 “이번 수해하천 정비사업에 있어서 주민과의 소통이 중요하기 때문에 자주 공감할 수 있는 간담회 자리를 만들 것"이라며 "적극행정을 통해 주민이 주체라는 마음가짐으로 깨끗한 하천, 맑은 하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하천 정비사업은 오는 9월부터 내년 말까지 실시설계용역이 추진되며, 2023년∼2026년 보상 및 공사가 완료될 예정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