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광주] 오포읍, 4개 동(洞) 시대 '눈앞'광주시 오포읍 행정구역 개편(안) 경기도에 제출

시, 행안부 승인 등 후속 절차 올 말까지 마무리...내년 1월 출범 '예정'

오포읍 행정복지센터 전경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광주시는 오포읍을 폐지하고 법정동 및 행정동을 설치하는 ‘오포읍 행정구역 개편(안)’을 경기도에 제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앞서 광주시의회는 제286회 광주시의회 제1차 정례회에서 ‘광주시 오포읍 행정구역 개편 의견 청취(안)’을 찬성 의견으로 의결했다.

의견 청취안은 오포읍과 7개 법정리를 폐지하고 7개 법정동 및 4개 행정동을 설치하는 안을 담고 있다.

시는 오포읍 행정구역 개편 기본계획안과 함께 광주시의회 의견서를 첨부해 경기도에 승인을 요청했으며 도에서는 이를 검토하고 행정안전부에 승인을 요청할 예정이다.

시는 행안부의 승인이 나오는 대로 관련 조례 개정 등 행정절차를 신속히 진행할 계획이다.

신동헌 시장은 “오포읍 관할 인구수가 현재 11만을 넘어 읍 단위로는 전국 3위 수준”이라며 “이번 행정구역 개편을 통해 증가된 행정수요에 대응하고 주민편익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행정구역 개편과 관련 행정안전부 승인 등의 절차를 거쳐 오는 12월 개편을 마무리, 내년 1월 새로운 4개 동을 출범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