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하남] 추민규, 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 정담회 개최추 의원 “사회복지사의 처우개선 및 시민들의 쉼터 공간 조성에 최선을 다할 터”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추민규(더불어민주당, 하남2) 의원은 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 관장과 사회복지사 처우개선 및 주민 중심의 강당 신설에 대한 정담회를 가졌다.

LH공사 측의 20년 무상임대 조건으로 사용되고 있는 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은 아동, 노인, 장애인, 새터민 및 저소득층 대상의 사회복지공동체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지역주민의 자립능력을 배양하고 지역사회문제를 예방𐄁치유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이날 정담회는 복지관 내의 시설 부족에 대한 애로점과 강당 신설을 위한 대책 마련의 시급함 때문에 이루어졌다. 특히 국민임대주택의 13단지 내, 휘트니센터 공간 확장 필요성에 대한 의견과 대규모 강당의 시급성 및 프로그램 부족에 따른 애로점을 다루었다.

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 조혜연 관장은 “우리 복지관은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공간이 흡소해 불만이 쇄도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며, 특히 교육프로그램에 대한 지원자 증가로 불편함이 크다.”고 말했다.

또한, “현재 휘트니센터 공간을 잘 활용해 넓은 강당을 조성할 수 있도록 경기도의회가 도와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에 추민규 의원은 “직원들의 쉼터 부족은 사회복지사들의 처우개선과 같은 문제로 시급함이 절실하고, 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의 문제는 LH 공사와 하남시, 경기도의 협력과 소통으로 풀어야 할 숙제가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더 나아가 “부족한 공간은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6월 회기가 끝나는 대로 3자 협의체 구성을 추진하여(경기도, 하남시, LH) 미사 행복마을 가꾸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남시 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은 LH공사의 20년 무상임대 조건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종사자는 20명, 시설 규모(대지)는 304㎡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