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하남] 추민규, 개인형이동수단 시범사업 2억2천만원 확보추 의원 “안전한 이용환경 조성 위한 시범지구 선정으로 하남시 브랜드 도약”
추민규 경기도의원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추민규(하남2) 의원은 경기도 교통국 주최의 개인형이동수단의 안전한 이용환경 조성을 위한 시범지구 공모 사업에 하남시가 최종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총 예산 4억 4천만 원이 투입되는 사업으로서 도비 2억2천만 원을 확보한 상황이다. 또한, 하남시의 PM 시범지구 선정은 미사역, 풍산역, 하남시청역, 검단산역 인근에 설치될 예정이며, 시범지구 현장평가에서도 좋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추민규 의원은 “생각보다 치열한 경쟁이었다는 사실에 놀라웠고, 설마설마했는데 이렇게 선정돼서 너무 기쁘며, 하남시 브랜드 도약에 한 발짝 다가서는 계기가 되어 하남시민과 더불어 경기도 집행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최종 선정된 하남시는 세부 실행계획 수립 후 도비 보조금이 상반기 중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