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하남] 교육지원청, 하남시와 학교돌봄터 업무협약 체결오는 9월 개교하는 신우초에 학교돌봄터 설치·운영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광주하남교육지원청(교육장 한정숙)과 하남시청(시장 김상호)은 오는 9월 개교하는 신우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학교돌봄터를 설치·운영하기로 4월 6일 업무 협약을 체결하였다.

학교돌봄터란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 및 맞벌이 가구의 양육 부담 완화를 위해 학교가 활용 가능한 교실 등 돌봄에 필요한 공간을 제공, 지방자치단체는 해당 공간을 활용하여 초등돌봄을 제공하는 시설을 의미하며,

시설의 설치비용은 교육청이 부담하고, 운영비용은 보건복지부·교육청·지방자치단체에서 1:1:2 비율로 각각 분담한다.

학교돌봄터는 지자체가 교육지원청·학교와 연계·협력하여 돌봄교실을 운영함으로써 돌봄의 공공성을 보장하고 돌봄교실 운영에 관련한 안전관리 책임을 진다.

또한, 기존 초등돌봄교실보다 운영시간을 연장하고, 돌봄 종사자 근무시간도 확대하는 등 학부모들의 기대 수준에 부합하도록 돌봄의 질을 향상시켜 안심하고 자녀를 맡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

김상호 시장은 “하남시는 공적 돌봄 체계를 공고히 하며, 사업의 실제 운영 주체로서 아이들이 보다 더 안전하고 행복한 돌봄을 제공받을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한정숙 교육장은 “최근 신도시 건설로 인해 인구 유입이 많고 저학년 학부모들의 돌봄에 대한 요구가 높아짐에 따라 학교 내 초등돌봄교실 운영의 어려움이 많았는데, 하남시의 이번 학교돌봄터 사업에 대한 적극적 노력에 감사하며, 지역사회 특성에 맞는 돌봄 체계가 구축돼 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이날 한정숙 교육장과 김상호 시장은 학교돌봄터 사업에 대한 양 기관의 관심과 의지, 상호 소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 협력하자는 뜻을 모았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