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이천] 공공기관 이천유치 위해 읍‧면‧동장 “합심”"지역경제 되살릴 유일한 희망"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지난 2일 경기도 공공기관을 이천시로 유치하기 위해 이천의 14개 읍‧면‧동장들이 똘똘 뭉쳤다.

현재 이천시는 경기도의 3차 공공기관이전 결정 따라 공공기관 이천유치를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공공기관 이전 유치 일환으로 관내 사회단체의 힘을 모아 범시민추진위원회를 구성해 범시민운동 참여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시민들의 뜻과 열망을 담아 본청 및 14개 읍‧면‧동사무소에서 온라인/오프라인 서명운동, 공공기관 유치 이천 시민동참 릴레이, 이천시민의 마음(손편지) 전달 운동을 추진하고 있다.

엄태준 시장은 "이천시는 지난 39년간 중첩된 수도권 규제로 전국 평균이하의 낙후 지역임에도 전 국토의 균형발전과 수도권 주민의 상수원 보호라는 미명아래 역차별과 희생을 강요받아왔다"면서, "이번 공공기관 유치가 수십 년간의 개발 억압으로 나락으로 떨어진 지역경제를 되살릴 유일한 희망이기에 공공기관 이천유치를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