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광주]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 광주를 주목하라!”민주당 시.도의원, 道 공공기관 광주시 이전 촉구 성명서 발표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도의원들이 18일 오전 광주시청 광장에서 3차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광주 유치를 위한 성명서를 발표했다.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광주시 더불어민주당 광역·기초의원이 경기도 3차 이전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이들은 18일 광주시청 광장에서 경기주택도시공사,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등 경기도 공공기관의 광주시 유치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현재 광주시는 수도권정비계획법에 따른 자연보전권역 광주시 전역, 환경정책기본법에 따른 팔당특별대책1권역(방도2리 제외) 전역, 수도법에 따른 상수원보호구역 83.626㎢의 규제를 받고 있다.

아울러 개발제한구역 지정 및 관리에 관한 특별조치법에 따른 개발제한구역 104.36㎢,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보호법에 따른 군사시설보호구역 6.42㎢ 등 법과 고시로 중첩규제를 받고 있는 실정이다.

이날 민주당 시도의원들은 “광주시는 1차, 2차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대상지역에 제외됐다”며 “지역의 차이나 업종별 특성을 고려하지 않은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은 경기도 내 소외지역 주민의 삶과 발전에 역차별을 초래하게 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특히 “2,600만 식수 공급을 위해 지금까지 희생하고 있는 광주시민에게 그 대답으로 이번 3차 공공기관 이전은 광주시로 유치되어야 한다”며 "경기동부의 균형 발전이 필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시도의원들은 더 나아가 ”이재명 지사의 도정 지향점은 '공정사회 · 대동세상 실현'이다. 그리고 경기도는 모두가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어 가고 있다”며 “이제는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이 접경 지역에만 있는 것이 아님을 보여 줄 때가 됐다”며 경기도 공공기관 광주시 유치를 강력히 촉구했다.

한편, 시도의원들은 이날 성명서 발표를 계기로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를 진행키로 했으며 광주시유치추진단과 협력해 공공기관 유치의 이유와 타당성을 적극적으로 피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