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천] 道 공공기관 유치전 ‘점화’시·의회·도의원, ‘맞손’...공공기관 이천 유치 결의문 발표
이천시와 이천시의회, 경기도의원이 3차 경기도 공공기관 이천 유치를 위해 결의문을 발표했다.ⓒ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와 이천시의회 및 경기도 의회(김인영, 성수석, 허원 의원) 의원들이 손을 잡고 24일「제3차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이천 유치 결의문을 발표했다.

결의문을 통해 “이재명 도지사의 단호한 결단을 23만 이천시민과 함께 적극 환영한다”며 “이번 공공기관 이전을 통해 경기도의 균형발전과 경기 동 ․북부지역의 중첩규제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숨을 넣어 줄 돌파구를 마련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엄태준 시장은 “이천은 교통의 요충지로 타․시군과 뛰어난 접근성을 갖고 있으며, 도농복합도시로서 기관별 특성에 따라 다양한 사업지원이 가능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입지의 최적지임”을 강조하며, “시의 혼자 힘만으로는 경기도 공공기관을 유치할 수 없고 이천시․도의원들과 시민들의 도움이 절실히 필요한 일이기에 함께 동참해주시고자 결의문을 채택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정종철 의장을 비롯한 이천시의원, 경기도의원(이천시 지역구)들은 “이천시와 이천시민과 함께하는 마음으로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을 꼭 유치할 것”이라며 “이천시가 코로나 초기 우한교민을 따뜻한 마음으로 품어주었던 것처럼 공동체를 위해 특별한 희생을 묵묵히 감내한 이천을 공공기관이전으로 따뜻하게 보듬어 줄 것을 경기도에 간곡히 요청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