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광주] 태전~광주역 자전거도로 시범사업 추진광남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광주역까지 2.28㎞ 구간, 올 연말까지 조성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광주시가 태전지구에서 광주역까지 자전거도로 시범사업 조성을 본격화한다.

시는 1단계 구간인 광남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광주역까지 2.28㎞에 폭 3~4m인 자전거도로를 올해 3월 착공해 연말까지 조성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2단계 구간인 고산지구에서 태전지구를 거쳐 광남생활체육공원 인근에 연결되는 자전거도로 1.48㎞에 폭 3~4m는 2022년 5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며 사업이 완료되면 태전지구에서 광주역까지 10분 내외면 자전거로 도착할 수 있게 된다.

자전거도로 시범사업은 광주역세권, 태전지구, 고산지구 등 대규모 도시개발로 자전거 이용자가 증가하고 자전거도로에서 전동킥보드 이용이 가능하게 됨에 따라 이용자가 급증하고 있는 만큼 이용자 및 보행자의 편의를 증진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자전거도로의 확충 필요성이 대두됐다.

이에 따라 시는 현재 1단계 1구간에 대해 실시설계를 완료해 3월 착공을 준비 중이다.

또한, 자전거도로 시범사업과 연계해 도비 3억5천만원을 확보, 광주역 인근에 자전거 주차장을 건립하기 위한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 중에 있으며 올해 연말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고산·태전지구에서 경안천, 광주역까지 빠르고 안전한 레저형 및 생활교통형으로써의 자전거도로를 조성, 시민의 건강을 증진시키고 자전거와 연계한 대중교통 이용률을 높혀 친환경 녹색도시 조성에 한발 더 나아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팔당허브섬&휴(休)로드 조성사업과 연계한 경안천~퇴촌~팔당호코스와 광동리~하남~팔당댐, 곤지암천~경안천 코스 등 경안천, 팔당호 등 주요관광지와 연계된 생태 자전거 하이웨이를 구축해 자전거의 메카도시로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