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광주] 수입원료 식품제조가공업체 점검 안전성 확보지난해 원료 수입한 관내 식품제조가공 업체 43개소 대상

[광주] 광주시가 유통관리 대상으로 지정된 수입식품(원료)을 식품제조가공 업체에서 용도와 용량을 적정하게 사용하는지 점검한다.

시는 지난해 원료를 수입한 관내 식품제조가공 업체 43개소를 대상으로 오는 29일까지 적합사용 여부를 점검한다고 21일 밝혔다.

주요 점검내용은 ▲자사제품 제조용 수입식품 용도 적합사용 여부 ▲수입목적 외 용도변경 시 변경신고 진행 여부 ▲수입신고 관련 서류보관 여부 ▲수입 원료에 대한 유통기한 변조 또는 허위표시 여부 등이며 위반사항 발견 시 관련법으로 행정처분을 진행한다.

신동헌 시장은 “유통관리 대상으로 지정된 수입식품의 안전성을 확보해 시민이 안심하고 식품을 구매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