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이슈
[이천] 시청 ~ 중리지구 연결한 거리광장 조성지역상권과 함께하는 거리축제 가능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지난해 이천시의회 본예산 승인받고 실시설계 용역까지 마무리

엄태준 시장(우)이 언론브리핑을 하고 있다.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청과 중리택지지구를 하나로 연결하면서 지역상권과 함께할 수 있는 각종 축제가 가능한 거리광장이 조성된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8일 온라인 실시간 기자회견을 열고 현재 진행 중인 중리택지지구 신도시와 이천시청을 연결하고 주민참여와 소통이 광장을 조성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엄태준 시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이천시는 다양하고 많은 지역축제를 개최하고 있는데 지역상권과 분리 개최됨에 따라 지역 상인들이 불만을 호소하고 있다”면서 “중리신도시가 조성되기 전에 이천시청과 신도시를 연계할 수 있는 ‘이천시민 모두의 광장’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엄 시장은 지난 2008년 조성된 이천시청 광장의 비효율성을 해결하고 지역상인과 시민들이 함께 할 수 있는 지역축제 개최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취지로 광장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돌려준다는 구상이다.

이천시의회에서 이천아트홀방향으로 차량 우회가 가능하다는 점을 활용, 각종 축제나 대규모 행사 개최할 때면 시청 앞 도로를 막고 이천시청 광장과 35m도로, 이천세무서 앞 시유지까지 활용한 공간을 마련할 수 있다는 판단이다. 거리축제나 각종 지역축제, 대규모 행사시 이 공간을 활용하고 평상시에는 시민들이 서로 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하게 된다.

새롭게 조성되는 중리택지지구 개발이 마무리되기 전 약35미터의 대로로 인해 동선과 녹지축이 단절된 신도시와 이천시청을 연결하고 각종 축제개최가 가능한 거리광장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이를 위해 2019년 거리광장 조성에 대한 기본구상을 마치고 2020년 본예산에 이천시의회 의원들의 승인을 받아 실시설계 용역비 3천만원을 편성했다. 2020년 1월 ‘이천시민 모두의 광장’이라는 컨셉 아래 실시설계 용역을 착수, 2020년 11월에 용역을 완료하고 2021년 본예산에 공사비를 확보한 상태다.

엄 시장은 이날 온라인 기자회견에서 예산심의 과정에서 빚어진 시의원간 갈등과 관련된 질문에 “광장활용에 대한 필요성을 인지하고 오랜 기간 검토하고 중리택지지구 개발이 완료되기 전에 진행하기 위해 이천시의회의 예산승인을 미리 받고 추진한 것”이라며 “2020년 예산심의에서 실시 설계비를 받아 진행하고 이번에 공사비를 받은 것인데 갈등을 빚고 이를 가지고 시민사회에 잘못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은 이해가 안된다”고 말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