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여주] 김선교 의원, 주요사업 국비 2,066억원 확보여주 774.46억원, 양평 1,291.89억원 확정돼
김선교 국회의원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내년도 여주‧양평 관련 주요 국비사업 예산 2,066억원이 확정됐다. 지역별로 여주시 관련 774.46억원, 양평군 관련해서는 1,291.89억원에 달한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김선교 의원(국민의힘, 여주‧양평)에 따르면, 지난 2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여주시 관련 주요 국비사업 예산은 774.46억원으로 확정됐다.

주요 사업별로는 국토부 SOC 예산인 ‘성남~장호원 국도건설(6-1공구)’예산이 약 241억원, ‘이천 장호원~여주 가남 국도건설’ 9억원, ‘여주~원주 단선전철 건설’ 157억원 등이 확정됐다.

또한, 농식품부 소관 사업으로는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여주시 전역, 금사면, 능서면)’ 약 27억원, ‘취약지역생활여건개조사업(당산2리, 상구1리, 옥천2리)’에 약 12억원,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백신지구, 점동지구, 북내지구)’에 약 234억원 등이 확정됐다.

환경부 소관 사업으로 ‘여주시 전체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에 27억원, ‘여주 금사, 점동 하수관로 설치’에 7.26억원, ‘하수처리장 설치 및 증설(금사, 점동, 가야, 상대, 복대)’에 약 12.6억원, ‘여주 생활자원회수센터 확충’에 약 2.5억원 등이 확정됐다.

이 외에도 신륵사 관련 ‘소방시설 설치’, ‘전기시설 개선’, ‘조사당 주변 지반정비공사’ 등에 약 13억원의 예산이 확정됐다.

한편, 양평군 관련 주요 국비사업의 내년도 예산 확정액은 총 1,292억원에 육박한다.

주요 사업별로는 ‘화도~양평 고속도로건설’에 약 500억원, ‘양평~이천 고속도로 건설’에 483억원이 확정됐으며, ‘양근대교 건설’, ‘양평 강하~강상 국지도’, ‘광주~양평 국지도’에 각각 2억원의 사업예산이 확정됐다.

농식품부 소관 사업으로는 ‘일반농산어촌개발(옥천면, 서종면, 지평면, 개군면, 단월면)사업’에 약 47.7억원, 양평군 전역을 대상으로 하는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신활력플러스 사업)’으로 14.7억원이 각각 확정됐다.

또한 ‘취약지역생활여건개조사업(곡수1리, 용두2리, 금왕1리, 하자포1리)’으로 약 19.4억원이 확정됐으며, ‘하수처리장 신‧증설(국수, 양동, 용문, 고송, 무왕, 양현, 단월) 사업’으로 약 28억원이 확정됐다.

특히, 이번 국회 예산 심의과정에서 정부안에 포함되지 않았던 사업이 신규로 2건(여주 오학 하수관로, 양평 강하~강상 국지도)이나 반영되는 등 정부안 대비 총 99억원이 증액됐으며, 이 과정에서 3선 지자체장을 역임한 김 의원의 역량이 십분 발휘되었다는 평가다.

이에 김의원은 “먼저,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주시는 여주‧양평 주민 여러분과, 예산 확보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준 여주시, 양평군 공무원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예산확보에 만족하지 않고, 적기에 집행될 수 있도록 꼼꼼히 살펴 행복한 여주‧양평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한편, 해당 예산액은 12월 3일 현재 기준 확인 작업을 마친 사업을 대상으로 추산한 것이며, 향후 보건복지부, 교육부 등의 지역 관련 국비사업 예산 확인작업이 끝나면 그 규모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