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가 24시
[하남] 최종윤, 하남시 상권진흥구역 선정 ‘견인’‘석바대’ 경기도 상권진흥구역 공모서 선정, 40억 예산 확보
최종윤 국회의원(좌)과 김상호 하남시장(우)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더불어민주당 최종윤 의원과 김상호 하남시장을 비롯한 하남시 담당 공무원들의 노력 끝에 하남시가 경기도 상권진흥구역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경기도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 사업은 지역의 전통시장과 주변상권을 연계하여 상권 전반에 대해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업으로 선정된 사업구역당 4년간 총 40억원 정도의 예산이 소요된다.

이번 공모에서는 하남시와 연천군 등 두 곳이 선정됐고 하남시에서는 신장시장과 석바대 시장 등이 사업대상 구역이다.

상점가 주변의 거리정비와 기반공사, 디자인 등 환경개선과 빈점포 활성화 및 핵점포 유치, 문화예술 공간 운영 등 활성화 지원사업이 이루어질 전망이다.

최종윤 의원은 “하남의 지역시장과 상점들은 지하철5호선 하남2단계 구간 개통, 교산신도시 개발 등 단기적‧중장기적 변화들을 앞두고 다소 침체기를 겪고 있다”며 “이번 지원사업을 계기로 변화들과 함께 지역상권이 활성화되는 도약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상호 시장은 “임기 초기부터 신도시와의 균형발전을 위해 전통시장 활성화와 원도심 지역상권 발전에 대해 애써왔다”며 “전통시장이 하남의 랜드마크가 되고 서울‧경기권에서 하남상권을 일부터 찾아오는 명소가 되도록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지원사업 선정으로 전통시장과 지역상점 상인들의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