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천] 추석 연휴 추모의집 임시폐쇄 결정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매년 전국서 수천 명 방문

단, 백사공설공원묘지는 방역수칙 준수 내에서 참배 가능

이천시립 추모의집 전경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송병광, 이하 공단)은 9월 30일 ~ 10월 4일까지 추석 연휴기간 동안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이천시립 추모의집(봉안당)을 임시 폐쇄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매년 명절 연휴기간 전국 각지에서 수천 명의 추모객이 추모의 집을 방문하는 점과 시설 구조 상 ‘사회적 거리 두기’가 불가능하다고 판단,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다만, 백사공설공원묘지는 실외시설인 특성을 고려해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범위 내에서 참배할 수 있다.

앞서 공단은 지난달 27일부터 추모실을 폐쇄했으며, 명절 전후 2주 간(9월 17일 ~ 10월 15일) 봉안당 개방도 불가하지만 추석 연휴기간(9월 30일 ~ 10월 4일) 중 봉안 업무는 ‘사전예약제(031-637-7501)’를 통해 가능하다고 밝혔다.

추모의집 출입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하며 손소독 및 체온 측정, 방명록을 작성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만 한다.

송병광 직무대행은 “코로나19 확산 위험성이 높은 시기인 만큼 추모의집 방문 자제와 실내시간 체류 최소화에 협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