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이슈
[여주] 이천화장장 추진 반대 범대위 결정바르게살기운동여주시협의회 등 총 20개 단체로 구성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이천시가 여주시와 인접한 부발읍 수정리에 이천시립화장장 후보지를 선정한 것과 관련해 지난 10일 능서면 복지회관 대강당에서는 이천시 화장장 추진반대 범 여주시민 대책위원회가 결성됐다.

박시선 여주시의회의장, 경규명 바르게살기운동여주시협의회장, 박문신 여주시사회복지협의회장, 임형선 능서면이장협의회장, 여주시시민단체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모임은 지난 8월 24일 ‘이천시립 화장시설건립 추진위원회’에서 『이천시립 화장시설 건립』 선정 위치를 이천시 부발읍 수정리 산 11-1 외 3필지(20,826㎡)로 최종 확정 발표함에 따라 능서면을 포함해 여주시 전체 시민들의 뜻을 모으고자 만들어졌다.

회의에서는 모임명칭확정, 공동위원장 5명(박시선 여주시의회의장·경규명 바르게살기운동여주시협의회장·서도원 여주시이통장연합회장·유명숙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여주시지회장·임형선 능서면이장협의회장) 선출 등 조직구성을 마치고 향후 활동방향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천시 화장장 추진반대 범 여주시민 대책위원회』는 현재 총 20개 단체로 바르게살기운동여주시협의회, 여주시사회복지협의회, 새마을회여주시지부, 자유총연맹여주시지회, 여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사단법인여강길, 여민협동조합,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여주시지회, 여주시친환경농업인연합회, 여주문화원, 늘푸른자연학교, 노인회여주시지회, 여주시이통장연합회, 여주시읍면동체육연합회, 63회, 쌍육회, 산림조합, 여주시재향군인회, 한강지키기운동여주지역본부, 여주시경계 이천시립 화장시설 건립반대 대책위원회로 이루어졌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