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여주] “삼계탕으로 무더위를 이겨네요”강천면 새마을남녀지도자 삼계탕 나눔 행사
ⓒ동부교차로저널

[여주] 강천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는 28일 지역 어르신들의 무더위 극복과 코로나19 면역력 향상을 위한 삼계탕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를 위해 새마을남녀지도자(회장 이진표·장기화)는 아침 일찍 강천면 주민자치센터에 모여 삼계탕 200그릇과 겉절이, 찰밥 등을 만들었으며, 각 마을별로 독거노인 등 어려운 가정을 직접 방문해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하는 등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했다.

강천면 새마을부녀회에서는 지난해부터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마을 어르신 밥상 봉사를 시작으로 금년에는 코로나19 사각지대에 처한 어려운 가정 반찬 나눔 봉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활동을 통해 새마을 정신을 실천해오고 있다.

장기화 새마을부녀회장은 "어르신들이 삼계탕을 맛있게 드시고 무더운 여름을 건강하게 나시는데 조금이라도 보탬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연석 강천면장은 “계속되는 장마와 폭염으로 인해 더위가 기승을 부려 어르신들의 건강이 염려되는 가운데 뜻깊은 행사를 준비하셔서 감사드리며 아울러 코로나19로 얼굴을 대면할 기회가 줄어 아쉬웠는데 이렇게 좋은 일로 보게 되어 반갑다.”라고 말했다.

교차로저널  webmaster@n363.ndsoftnew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차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