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천] "화장시설 역지사지의 마음으로 추진"화장시설건립추진위부발 반대위 여주 반대위 참석
사진은 지난 3월말 여주시의원들이 이천시의회를 방문해 이천시가 여주시 인접(후보지)에 추진하고 있는 시립화장시설에 대한 반대입장을 피력한 장면.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 화장시설건립추진위원회(위원장 조정철)는 지난 19일 이천시청 회의실에서 부발읍 화장시설 반대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양승대)외 3명(여주시 반대비대위 포함)과 함께 주민들의 화장시설 반대의견을 듣기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이번 간담회를 통해 그동안 신청지역 및 인근지역에 주민들의 반대하는 목소리를 경청해 화장시설 건립추진에 있어 미흡했던 점과 보완해야 할 부분을 알 수 있었던 자리가 됐다.

현재 시립화장시설 추진은 공모 후보지 타당성 검토 용역이 진행중이였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일시적 중단된 상태이다.

화장시설은 꼭 필요한 시설이지만 아직까지는 기피시설이라는 인식이 있어 화장시설 건립을 추진함에 주민들과의 끊임없는 대화와 소통은 반드시 선행되어야할 과제이며 화장시설건립추진위원회를 통한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하는 자리는 앞으로도 많이 가져질 계획이다.

조정철 위원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제기된 신청지역과 인근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모두 수렴하여 이천시립 화장시설 건립추진회의 시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겠다”고 밝혔다.

또한 "역지사지의 마음으로 주민들의 마음을 잘 헤아려 어떠한 오해의 소지가 없도록 객관적이고 투명한 시립화장시설을 건립 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의사를 전달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