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단신
[이천] 베이커리용 이천쌀가루 생산기반 조성사업 추진농업농촌의 소득안정망 확충 위해 3억5천만원 투자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는 농업농촌의 소득안정망 확충을 위한 농식품산업 기반조성을 위해 3억 5천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베이커리용 쌀가루 생산 기반조성, 고품질 베이커리용 과일가공 시범사업, 농업인 소규모 가공사업장 시설장비 개선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이천시 농업인의 소득증대와 농산물의 부가가치 창출을 위하여 3개사업 4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사업 중 베이커리용 이천쌀가루 생산기반 조성사업은 이천시 특산자원 활용 지역경제 상생모델 구축을 주제로 추진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농업회사법인 새롬푸드가 최종 선정됐다.

앞으로 베이커리용 이천쌀가루를 생산뿐만 아니라 이천시농산물종합가공센터와 연계한 분말류 소재산업의 거점가공센터로 활용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에서 공모한 특산자원 융복합 기술지원 사업에 선정된 이천시농업기술센터(소장 문호길)는 2020년부터 2년간 총 10억의 사업비를 투입해 이천시 특산자원인 임금님표 이천쌀과 고구마 그리고 햇사레 복숭아를 이용하여 쌀가루 고구마앙금, 천연 복숭아발효종을 개발해 베이커리 상품에 응용 및 브랜드를 추진, 지역내 소규모 빵집 등 소상공인과 연계한 산업화로 농업인과 소상공인의 상생모델을 구축할 예정이다.

본 사업을 총괄하는 김동호 농산가공팀장은 “향후 베이커리 활성화뿐만 아니라 이천 쌀가루를 활용한 다양한 가공 상품으로 임금님표 이천쌀의 부가가치를 극대화하고 시장을 개척해 지역 농산물 이용 효율성과 산업 경쟁력 강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