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이천] 배전선로 지중화사업 본격 추진이천시와 한전 이천지사 협약...총 43억여원 투자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와 한국전력공사(이천지사)는 12일 엄태준 이천시장과 최홍숙 한국전력공사 이천지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천시 시가지의 도시미관 정비를 위한 배전선로 지중화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배선전로 지중화사업은 이천시와 한국전력공사의 50대 50의 부담률로 가공선로(한전주, 통신주)를 지하로 매설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의 사업비는 42억8천6백만원이며 2021년 6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천시의 배전선로 지중화사업은 지난 2018년 국도3호선(신둔면사무소 인근) 인도 및 도로변 양방향으로 1.5km구간 정비를 시작으로 올해 서희로(공설운동장~중앙교사거리), 영창로(관고동사무소~ 중앙사거리) 각 0.5km구간의 사업을 추가하며 두 번째로 시행하게 되었다.

이에 엄태준 시장은 한국전력공사(이천지사)의 도움으로 국도3호선 이후 시내구간의 사업이 추가됐다고 감사의 뜻을 밝히며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 이천시에서 할 수 있는 도움을 아끼지 않겠다"며 "한국전력공사(이천지사)에서는 공사시 발생될 민원을 최소화하여 주민불편이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또한, 향후 이천시는 시민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배전선로 지중화 사업을 추진할 계획으로 한국전력공사(이천지사)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한 상태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