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단신
[이천] 우한교민 수용시설 주변 방역물품 지원주변 소독 및 마스크와 손세정제, 살균제 배부
우한교민 도착 장면<사진=경기도>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지난 1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진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3차 전세기로 귀국한 교민과 중국 국적 가족 140명이 임시 생활시설인 경기도 이천 합동군사대학교 국방어학원에 도착했다.

이들은 입소 절차를 거쳐 외부와 차단된 채 1인1실에서 24시간 생활하며, 26일까지 머물게 된다.

이천시는 11일을 시작으로 국방어학원 주변 방역소독 작업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마스크 등 물품 품귀현상에도 전방위적인 물품 확보에 나서 국방어학원 주변 지역주민들에게 2월 11일부터 12일 오늘까지 마스크 27,465개 손세정제 7,454개 살균제 1,305개를 배부했다.

또한 감염병 확산을 차단하고자 국방어학원 출입차량에 대한 방역시스템을 가동하고 있다.

엄태준 시장은 “우한교민 수용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안과 염려를 공감하고 주민들의 안전에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 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