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단신
[하남]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 공모 선정방범․재난․교통․환경 등 통합운영관리 시스템 등 도입
김상호 하남시장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하남시는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실시한‘2020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6억원을 확보하게 됐다.

이번 공모사업은 62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하여 1차 서류 평가, 2차 현장 평가 등 엄정한 심사를 통해 하남시를 포함한 30개 지방자치단체가 최종 선정됐다.

사업내용은 ▲방범․재난․교통․환경 등 다양한 도시상황에 융․복합적인 대응을 위한 스마트도시 서비스를 통합운영관리 할 수 있는 기반운영시스템 도입과 ▲112·119센터 등과 연계 해 긴급 상황에 대응하는 스마트도시 안전 연계서비스 구현이 핵심이다.

구현 될 스마트도시 안전 연계서비스는 ▲112센터 긴급영상 지원 ▲ 112긴급출동 지원 ▲수배차량 검색 지원 ▲119긴급출동 지원 ▲재난상황 긴급대응 지원 ▲사회적 약자 지원 등이다.

또한, 자체적으로 운영 중인 스마트폰 안전귀가 서비스를 본 사업에 우선적으로 연계하고 향후 구현 될 서비스들은 단계적으로 연계 할 예정이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시민들께 보다 안전하고 효율적인 공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이 꼭 필요함을 강조했다.

이어,“하남시장으로서 의지를 갖고 하남경찰서, 하남소방서, 민간기관과 협력하고 재정적으로도 확실히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을 통해 대규모 도시환경 변화로 발생하는 도시상황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 112·119센터·재난종합상황실과 현장 CCTV 영상·위치정보, 주변 교통상황 등을 실시간 공유해 골든타임을 확보 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